Supporting Sponsor

SEARCH
iTunes Exclusive

CRYING NUT iMIX

ON SALE NOW WORLDWIDE

Past Events

10.01 SAT @ SangSang Madang


09.25 SUN @ Jeju Culture Center

05.26 THU @ Music Matters Live
05.27 FRI @ Music Matters Live
05.28 SAT @ Music Matters Live


02.15 화 EBS 공감 SPACE
SEOULSONIC Special feat.
Idiotape with special guests
Galaxy Express

02.22 화 KWANGJU MBC
SEOULSONIC Special feat.
Galaxy Express, Idiotape,
Vidulgi OoyoO, and Apollo 18

02.23 수 KOREAN MUSIC AWARDS
Galaxy Express nominated for
3 awards including Rock Album,
Rock Song, and Musician of the Year

02.26 토 Club Ssamnet
Apollo 18 USA Tour Fundraiser
Night with special guests
Art of Parties, Hanumpa,
Tobacco Juice, Eshe & Navah,
and Smacksoft


03.10 THU CMW @ Clinton's

03.16 WED SXSW @ Easy Tiger
03.19 SAT SXSW @ Easy Tiger Patio
03.19 SAT SXSW @ Longbranch Inn

03.24 MON NYC @ The Knit
special guest performances by
Kite Operations (NY) and Big
Phony (LA)

03.26 SAT NYC @ Circle
late night live set by Idiotape
with special guests Galaxy
Express

03.31 THU SD @ Tin Can
Alehouse 

04.02 SAT LA @ The Roxy
special guest performances by
Big Phony (LA) and MC
Dumbfoundead (LA)
  


This Is SEOULSONIC


한국의 밴드음악을 세계에 알리는 SEOULSONIC 프로젝트가 2011년 초, 북미투어를 성공적으로 마치고 돌아왔다.  이 북미투어 과정 중, 세계 최대의 뮤직페스티벌중 하나인 SXSW에서 캐나다 밴드 Inward Eye와 친구가 되었고, 10월 1일 이들을 한국에 추대하여  SEOULSONIC FRIENDS라는 공연을 성황리에 마쳤다. 

After a triumphant 2011 North American tour, SEOULSONIC celebrated its CMW and SXSW excellent adventures by inviting Canadian power punk band, Inward Eye, for a live and kicking October 1st concert in Seoul called ‘SEOULSONIC Friends’.

이번엔 SEOULSONIC이 네트워킹파티 ‘This Is SEOULSONIC’을 준비했다.  SEOULSONIC 프로젝트는 단순히 한국의 밴드음악을 해외에 보여주는 것뿐만이 아니라, 뮤지션들을 포함한 다양한 서브컬쳐와의 끈끈한 네트워크를 만들어 다양한 문화간의 교류를 목표로 한다.  SEOULSONIC 이라는 큰 무브먼트를 중심으로 다양한 서브컬쳐에 속해있는 사람들을 이어주는 이 파티를 통해 한국에 산재해 있는 다양한 취향과 독립적인 사고를 가진 사람들이 한데 모일 수 있는 멋진 파티가 되기를 희망한다.

As part of its expanding efforts to export Korea’s top live bands worldwide in 2012, SEOULSONIC is proud to be the party host of ‘This Is SEOULSONIC’. A booze and beats fueled mixer of music industry insiders, outsiders, artists, fans, and critics, ‘This Is SEOULSONIC’ is a one night only party introducing the plans, the people, and the partners that make 2K12 SEOULSONIC so much more than just a one night stand.

This Is SEOULSONIC 에 오는 모든 사람들은 각자 본인이 선택한 CD 1장과 본인의 명함을 가져와야한다.  입장할 때 스탭에게 자신의 CD와 명함을 맡기면,  파티가 끝나고 나올 때 무작위로 다른 사람들이 가져온 CD와 명함을 나눠준다.  일종의 블라인드 데이트 또는 소개팅이다.  무작위로 받은 CD가 만약에 자신의 취향이라면 명함에 나와있는 연락처로 연락을 할 수 있다.  그리고 이 파티에 참석한 모든 이들은 SEOULSONIC 이라는 큰 틀안에서 서로 교류하고 의견을 나눌 수 있게 된다.

To encourage the exchange of bodies and fluids, we cordially request that all party participants bring a CD and stuff it with a business card for random swapping with complete strangers all night long. Instead of using them as cocktail coasters, CDs will be used as casual icebreakers for people seeking a safe and sexy excuse to score new music, new friends, and new phone numbers.  

하지만 This Is SEOULSONIC 은 단순한 파티가 아니다.  SEOULSONIC 을 더 많은 사람에게 알리고 한국에서는 아직 미미한 단계에 머물러있는 서브컬쳐를 활성화시키기 위해 SEOULSONIC 북미투어 영상들과 이를 제작한 GDW의 다양한 영상들, 그리고 SEOULSONIC 공식 밴드들과 이들을 응원하는 뮤지션 서포터들이 공연을 하여 다양한 놀거리와 볼거리를 제공한다.

As an extra special bonus, ‘This Is SEOULSONIC’ will also debut GDW documentary highlights from the 2K11 SEOULSONIC tour as well as introduce the bands and the supporters for the upcoming 2K12 SEOULSONIC North America Tour.

티켓 Ticket : 예매 Reservation W20,000원 + 무료 드링크 1 Free Drink / 현매 At the Door W20,000원
예매처 Contact : DFSB Kollective 02-3446-1014 (seoulsonic@dfsb.kr)



출연진 소개 Special Performances By

Noisecat

영국 런던의 클럽에서 현지인들과 결성한 록밴드 Zerostar에서 활동하며 영국에서 자신의 첫 EP인 Noisecat EP로 데뷔한 노이즈캣은 영국과 한국을 오가며 비틀즈로 유명한 영국 애비로드(Abbey Road) 스튜디오 등 에서 작업한 첫 정규앨범 Tubeamp Records를 발표했다.  또한 첫 정규앨범을 발매한 해, 그가 프로듀싱 한 3인조 밴드 몽구스의 두 번째 앨범 ‘Dancing Zoo’가 제3회 한국 대중 음악상 최우수 모던록 앨범상을 수상하여 프로듀서로 그의 재능을 빛내기도 했다.  최근 정규 3집이 믹싱단계에 있으며 서울소닉 뮤지션 서포터로서 This Is SEOULSONIC에 참여한다.

Formerly of the British-based rock band, Zerostar, singer-songwriter Noisecat released his first self-titled EP and followed it up by recording his first feature length album, ‘Tubeamp Records’, at the Beatles’ legendary Abbey Roads studio. Upon returning to Korea, Noisecat slipped on his producer hat for the indie trio, Mongoose, and the joint effort landed them them Modern Rock Album and Modern Rock Song of the Year honors at the 2006 Korean Music Awards. In the midst of mixing his upcoming third album, Noisecat is taking time out from his busy schedule to give a rare live showcase in support of ‘This is SEOULSONIC’.



http://facebook.com/Noisecat  


Yellow Monsters

옐로우 몬스터즈는 이미 한국 밴드음악의 살아있는 전설이 된 델리스파이스, 검엑스, 그리고 마이앤트메리의 멤버들이 모여만든 수퍼밴드이다.  최근 2집 Riot!을 발매하여 강력한 에너지로 많은 사람들을 사로잡고 있는 옐로우 몬스터즈는 2012 SEOULSONIC 북미투어에 참가하는 SEOULSONIC 공식 밴드이기도 하다.

A not so quiet riot of high-powered punk, Yellow Monsters is a three-headed supergroup (fueled by members of Delispice, GumX, and My Aunt Mary) who riff and tear the roof off of Korea's AltROK music scene. In support of their second album ‘Riot!’, Yellow Monsters has been tapped to be one of the headline bands for the upcoming 2K12 SEOULSONIC North America Tour.

2011 한국대중음악상 Korean Music Awards (Best Rock Album of the Year 후보 Nominee)
2011 한국대중음악상 Korean Music Awards (Best Rock Song of the Year 후보 Nominee)

http://facebook.com/YellowMonsters

DJ Sungkiwan (of 3rd Line Butterfly)

SEOULSONIC 2K12 북미투어 밴드인 3호선 버터플라이의 기타리스트이자 시인인 성기완은 그만의 독특한 취향과 방대한 지식을 바탕으로 뛰어난 DJing을 보여주기도 한다.  정통 복고풍 디스코와 어디선가 들어본 것 같지만 뻔하지는 않은 선곡으로 플로어를 달궈줄 예정이다.

The guitarist for the other marquee 2K12 SEOULSONIC band, 3rd Line Butterfly, Sungkiwan is also known as a poet turned DJ whose eclectic live sets throw together everything from old school disco to the kitchen sink. 

2010 국내 2000년대 베스트 앨범 100beat.com Top 100 Korean Albums of the Decade (#24 'Time Table)
2010 한국대중음악상 Korean Music Awards (Song of the Year 후보 Nominee)
2010 한국대중음악상 Korean Music Awards (Modern Rock Song of the Year 후보 Nominee)
2005 한국대중음악상 Korean Music Awards (Band of the Year 후보 Nominee)
2005 한국대중음악상 Korean Music Awards (Album of the Year 후보 Nominee)
2005 한국대중음악상 Korean Music Awards (Modern Rock Album of the Year 후보 Nominee)



http://facebook.com/3rdLineButterfly

TV Yellow

2010년초에 데뷔한 뉴웨이브 록 밴드.  광폭한 기타와 일렉트로닉 사운드를 접목하여 한국씬에 새로운 대안을 보여준 이들은 현재 더욱 날것의 음악을 보여주기 위해 2집 작업에 열중하고 있다.

Hitting the airwaves in 2010, the New Wave rock band TV Yellow took the Korean indie scene by electrofied storm with their critically acclaimed debut album, ‘Strange Ears’. Currently working on their highly anticipated sophomore effort, TV Yellow will be sneak peaking some of their newest tracks at ‘This Is SEOULSONIC’

2011 한국대중음악상 Korean Music Awards (Best New Artist of the Year 후보 Nominee)
2011 한국대중음악상 Korean Music Awards (Best Modern Rock Album of the Year 후보 Nominee)

http://facebook.com/OfficialTVYellow

Telepathy

2008년 과거의 게토밤즈라는 밴드로 이름을 떨쳤던 최석의 새로운 프로젝트 밴드.  밴드 이름 그대로 사람들과의 정신적인 교류를 목표로 하는 이 밴드는 80년대 뉴웨이브에서 영향을 받은 댄서블한 비트위에 펑크록의 과격한 에너지를 더하여 신나는 음악을 보여준다.  2집 발표후 3인조로 포맷을 변경하여 더욱 더 짜임새있는 라이브를 보여준다.

Fast forwarding past his previous band, the Ghettobombs, leader Choi Seok launched his latest project team Telepathy in 2008 in order to fuse his creative influences from 80s dance music and punk rock into a high-energy, 21st century hybrid act. Following up on their award-winning album ‘Big Wave’, Telepathy will be unboxing their newest digital single, “Techno Shoes” at ‘This Is SEOULSONIC’.

2010 네이버 올해의 국내앨범 베스트 Naver.com Top 10 Korean Albums of the Year (#10)
2010 100비트선정 올해의 국내앨범 베스트 100beat.com Top Korean Albums of the Year (#7)
2010 가슴네트워크 선정 올해의 곡 “판타스틱러브(장려상)” Gasseum Network ‘Song of the Year’
2009 문화체육관광부, 한국콘텐츠진흥원 주관 이달의 인디뮤지션 KOCCA Indie Musician of the Month
2009 EBS Hello Rookie of the Year (특별상 Jury Prize)

http://facebook.com/BandTelepathy


Saturday
Oct012011


공연정보 CONCERT INFO


일시 Date : 2011년 10월 1일 (토) October 1st SAT
장소 Venue : 홍대 상상마당 라이브 홀 Hongdae SangSang Madang Live Hall
티켓 Ticket : 현매 At The Door 30,000원 / 예매 Online Reservations 25,000원
출연진 Artists :  Inward Eye (Canada), Galaxy Express, Crying Nut, 3rd Line Butterfly, Yellow Monsters
 
예매처 인터파크 Online Reservations : Interpark CLICK HERE
문의 For More Info (English/Korean) :  DFSB 02-3446-1014)
 
SEOULSONIC FRIENDS
 
한국의 밴드음악을 세계에 알리는 SEOULSONIC 프로젝트는 지난 2011년 3월 8일부터 4월 5일까지, 북미 5개 도시를 도는 투어를 완수하였다. 2012년에도 <크라잉 넛>, <3호선 버터플라이>, <옐로우 몬스터즈>와 함께 SEOULSONIC을 준비하고 있다.SEOULSONIC은 다양한 해외 활동 중에 만난 해외 밴드친구를 국내에 초대하여 국내 밴드와 함께 공연하고, 한국 밴드 음악씬을 보여주는 공연을 준비하였다. 이렇게 준비 된 SEOULSONIC FRIENDS는  SEOULSONIC이라는 메인 타이틀 아래 매년 기획되며, 해외씬과 한국씬의 결속력을 다지는 이벤트로 자리잡아 갈 것이다.

http://seoulsonic.kr/

 
출연진 소개 BAND PROFILES

 
1. 캐나다에서 온 팝펑크 3형제 INWARD EYE
 
3형제로 구성 된 < INWARD EYE>는 벤쿠버 올림픽 폐막식의 메인무대를 장식 할 정도로 캐나다 국내 외에서 활발 한 활동을 벌이고 있는 밴드다. 2006년 전설적인 밴드 더 후 <The Who>의 글로벌 투어의 오프닝 밴드로 참여하면서 일약 스타덤에 올랐으며, 이 후 ‘Shame’, ‘Day After Day’등이 연속 히트되면서 세계적인 밴드로 자리매김 해가고 있다.
 
지난 2010년 5월 홍콩에서 열린 국제 뮤직비즈니스 박람회 MUSIC MATTERS에서 처음으로 SEOULSONIC과 친구가 되었으며, 이후 2011년 SEOULSONIC 북미투어 중 캐나다에서 열린 CMW(CANADIAN MUSIC WEEK)에서 다시 조우하게 된다. <INWARD EYE>는 자신들의 공연을 찾은 관객들에게 2011년 서울소닉 북미투어 밴드 중 하나인 <GALAXY EXPRESSS>의 수건을 펼쳐 보이며, ‘여기 모인 당신들이 반드시 보아야 될 한국밴드들의 공연’이라고 서울소닉을 소개하는 등 우정을 과시했다. <INWARD EYE>는 서울소닉의 이번 초대를 흔쾌히 받아들였으며, 친구의 나라 한국에서 펼쳐질 첫 공연에 많은 준비를 하고 있다.
 
MEMBERS : Dave (Vocals/Bass), Kyle (Guitar/Vocals), Anders (Drums)
 
2011 CMW Canadian Music Week (Toronto ON)
2010 Music Matters Live (Hong Kong PRC)
2010 Vancouver Winter Olympics (Closing Ceremony - Live Performance)
2009 MuchMusic Video Award (Best Rock Video of the Year - Nominee)
2009 Vans Warped Tour (USA)
 
http://www.inwardeye.com/
 
2. 2011년 서울소닉 북미투어 참여했던 <Galaxy Express>
 
2011년 서울소닉 북미투어에 <이디오테입>, <비둘기우유>와 함께 참여 했던 <갤럭시 익스프레스>는 매해 국내외 락페스티벌에 그 에너지를 보여주고 있다. 2011년에도 인천에서 열린 펜타포트 락페스티벌의 메인무대를 장식했고, 후지록 페스티벌과 함께 일본의 양대 페스티벌로 불리는 SUMMER SONIC에 초청되어 화려한 무대를 보여주었다. 국내 3인조 밴드를 대표하는 이들이 역시 3인조인 친구밴드 <INWARD EYE>와 어떤 무대를 보여줄지 벌써부터 기대 된다.

MEMBERS : 이주현 (Vocals/Bass), 박종현(Guitar/Vocals), 김희권 (Drums)
 
2011 Summer Sonic (Japan)
2011 SXSW South By Southwest (Austin TX)
2011 CMW Canadian Music Week (Toronto ON)
2011 한국대중음악상 Korean Music Awards (Musicians of the Year)
2010 Music Matters Live (Hong Kong PRC)
 
http://www.galaxyexpress.co.kr
 
3. 2012 서울소닉 북미투어에 참여하는 <크라잉 넛>, <3호선 버터플라이>, <옐로우 몬스터즈>
 
이번 SEOULSONIC FRIENDS는 해외 음악친구를 초대하는 합동 공연이자, 2012년 서울소닉 프로젝트를 시작하는 자리이기도 하다. 다음 투어에 참여 할 3 밴드는 명실공히 대한민국 최고의 인기 펑크밴드 <크라잉 넛>과 10년이 넘는 시간동안 다져진 팀웍과 감수성을 바탕으로 안정감 있는 사운드와 깊은 울림을 가진 모던록 밴드 <3호선 버터플라이> 그리고 델리스파이스, 검엑스, 마이앤트메리의 멤버들어 모여만든 수퍼밴드 <옐로우 몬스터즈>이다.


Thursday
Sep152011

K-POP만 잘 나가? K-ROCK도 잘 나가! 한국 밴드 프로젝트 '서울소닉' 제주 공연 시작으로 북미 투어 나선다 Only K-Pop Is Popular Overseas? K-Rock Also Rocks! Korean Band Project 'SEOULSONIC' Previews North American Tour at Jeju Island

(JEJU KR) 세계적으로 권위있는 팝 음악 차트인 미국의 빌보드 차트가 지난달 K-POP(한국 대중음악)차트를 개설했다. 한국 가요가 전 세계로 뻗어나가고 있다는 여실한 증거다.

이 같은 한류 열풍에 K-ROCK도 가세하고자 인디밴드들이 뭉쳤다. 이름하여 '서울소닉'이다.
 
서울소닉은 한국 대중음악을 외국에 소개하기 위한 프로젝트로 올 3월, 첫 주자로 갤럭시 익스프레스와 이디오테입, 비둘기 우유가 북미를 다녀왔다.

이들은 미국과 캐나다 5개 도시를 돌며 클럽, 공연장, 페스티벌 등에서 파란눈의 관객들을 사로잡았다. 말 그대로 '밴드 한류' 일으키며 성공적인 투어를 마쳤다.

2012년에도 그 여세를 몰아가기 위해 두 번째 주자가 나선다. 주인공은 관록이 묻어나는 밴드 3호선 버터플라이와 옐로우 몬스터즈다.

올해는 특별히 태평양을 건너기에 앞서 제주에서 긴 여정의 시작을 알린다. 이달 25일 6시 제주시 문예회관에서 첫 공연을 치른다.

서울소닉 관계자는 "익숙한 곳에서 벗어나 제주서 공연을 하는 것은 북미로 떠나기 전 단합을 다지는 전지훈련이라고 보시면 되겠다"라고 살짝 귀띔을 하기도 했다.  

3호선 버터플라이는 99년에 데뷔한 밴드로 이제는 어엿한 홍대씬 터줏대감이다. 10년이 넘는 시간동안 날개를 펄럭이며 특유의 감수성을 노래해왔다.

데뷔 2년차인 옐로우 몬스터즈는 사실 델리스파이스, 검엑스, 마이앤트메리 출신 멤버들이 모인 밴드로 평균 활동경력 11.3년의 신인 아닌 신인 밴드다.

이 두 밴드 모두 제주와는 구면이다. 3호선 버터플라이는 스테핑 스톤 페스티벌을 통해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제주를 찾은 바 있고, 옐로우 몬스터즈는 6월과 8월에 이어 올해만 세 번째로 제주의 관객들과 눈을 맞춘다.

게다가 이번 공연에서는 특별 게스트가 관객들을 놀래킬 예정이라고 하니 게스트를 맞추는 재미도 쏠쏠할 듯하다.
티켓은 현장에서만 구매할 수 있으며 가격은 1만원이다. 문의=010-8664-5434

SOURCE : JejuSori 

<김태연 기자 / 저작권자ⓒ제주의소리. 무단전재_재배포 금지>